서울문화재단,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 자원활동가 ‘길동이’ 모집

박앵무 기자 승인 2019.07.15 11:12 의견 0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자원활동가 ‘길동이’ 8월 18일(일)까지 모집 (서울문화재단 제공)

 

서울문화재단이 서울시 대표축제인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를 이끌어 갈 자원활동가인 ‘길동이’ 242명을 모집한다.

‘길 위에서 움직이는 사람들’이라는 뜻을 가진 ‘길동이’는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10월 3일~6일)의 해외공연팀 지원, 공연현장 운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참여하게 된다. 

축제에 대한 관심 있는 만 18세 이상이면 국적에 상관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해외공연팀 지원(40명) △전문가 프로그램(8명) △사진·영상(14명) △놀이 프로그램(40명) △공연현장 운영(140명) 등 총 5개의 분야로 나눠져 있다.

<서울거리예술축제>는 ‘하이서울페스티벌’로 출발해 2013년부터 거리예술 장르로 특화된 서울특별시의 대표 축제다.

올해는 10월 3일(목)부터 6일(일)까지 4일간 서울광장, 청계광장, 세종대로 등 서울의 주요 거리 곳곳에서 연극, 무용, 시각예술, 서커스, 연희, 비보이 등 다양한 공연과 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놀이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거리예술분야에서 아시아 최대 규모로 열리는 <서울거리예술축제> 지난해엔 4일간 국내외 총 46개 작품을 통해 88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여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