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의 시대가 온다!” - 2019 로컬크리에이터 페스타 개막

윤준식 기자 승인 2019.10.11 11:12 의견 0
기조강연 중인 연세대 모종린 교수 (사진: 윤준식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가 공동 주관하는 <제1회 로컬크리에이터 페스타>가 이틀의 일정으로 10월 11일 서울 성수동 SFactory D동에서 개막했다.

오프닝 행사에는 전국에서 모인 로컬크리에이터와 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 500여 명이 운집해 성황을 이루었고, 새롭게 펼쳐지는 로컬의 시대에 대한 큰 기대와 열정을 실감하게 했다.

공동 조직위원장을 맡은 전정환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오프닝 행사에서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새로운 삶의 방식을 지향하는 사회가 등장했다”며 “이에 따라 지역만의 차별화된 창조적이고 창의적인 ‘로컬콘텐츠’를 통한 창업창직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에서 지방으로 내려와 창의적 일을 하는 사람들과 원주민과 소통, 융합하는 커뮤니티가 형성되며 새로운 문제의식에 기반한 창업 형태가 등장하고 있다”고 전했다.

로컬크리에이터페스타 공동조직위원장 전정환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장 (사진: 김형중 기자)

로컬크리에이터란 각자의 지역인 골목 상권이나 지역 시장에서 지역 자원, 문화, 커뮤니티를 연결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이들을 일컫는 말로 도시재생, 지역상권 활성화 등의 영역에서 새롭게 부각되고 있다.

<로컬크리에이터 페스타>는 로컬크리에이터들의 이들의 창의성과 다양성이 담긴 상품, 공간기획, 문화기획, 커뮤니티 형성과 같은 유무형의 인프라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도록 꾸민 축제다.

첫날 행사에는 ‘90년생이 온다’의 저자 임홍택 작가 초청 토크콘서트 <로컬에 90년생이 온다>, 경상북도 청도를 무대로 ‘철가방극장’, ‘개나소나 콘서트’ 등 탈물질주의로 지역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 개그맨 전유성의 특별 강연이 준비되어 있다.

상설행사로는 로컬크리에이터들의 다양한 스토리 전시, 굿즈와 F&B 팝업스토어, 로컬시네마존, 기업 상담부스 등이 운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