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인천 동구, '제물포구 출범 준비' 본격 돌입

김동복 기자 승인 2024.07.08 17:44 의견 0
X
(인천동구청 제공)

인천 동구(구청장 김찬진)는 조직개편을 단행하여 '구출범준비국'을 신설하였다.

구출범준비국 신설은 오는 2026년 7월 성공적인 제물포구 출범을 위한 본격 준비를 위해서다. 지난 1월 '인천광역시 제물포구, 영종구 및 검단구 설치 등에 관한 법률'이 제정·공포됨에 따라 2026년 7월 동구와 중구 내륙을 합친 새로운 제물포구 출범이 확정됐다.

국에는 구출범준비과와 홍보체육과, 재무과, 민원지적과 등 4개과가 속한다. '구출범준비과'는 기획총괄, 재정관리, 기반구축 3개 팀으로 구성되며, 지난 5월 구에서 수립한 제물포구 출범 준비 기본계획에 따라 ▲행정 ▲재정 ▲인프라 등 분야별로 업무를 추진할 예정이다.

동구는 구출범준비과를 필두로 전 부서가 중구와의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오랜 기간 분리되었던 두 지방자치단체의 성공적인 헹정체제 통합을 차질없이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김찬진 동구청장은 "제물포구 출범은 동구와 중구 원도심이 인천의 중심지로 재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동구의 행정력을 총동원하여 모든 분야에서 빈틈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사N라이프> 출처와 url을 동시 표기할 경우에만 재배포를 허용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