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아름드리 삼나무 숲의 설경' 12월 국유림 명품 숲 제주 '사려니 숲'

김승리 기자 승인 2019.12.09 13:14 의견 0
산림청이 선정한 12월의 국유림 명품 숲 '제주 사려니 숲' (산림청 제공)

산림청이 ‘12월 추천 국유림 명품 숲’으로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 위치한 ‘사려니 숲’을 선정했다.
 
‘사려니’는 제주어로 신성하다는 뜻을 담고 있다. 이 숲은 2017년 산림청이 ‘보전·연구형국유림 명품 숲’으로 지정했으며 현재 국립산림과학원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에서 한남연구시험림으로 관리하고 있는 곳이다.

사려니 숲은 1,203ha 규모로 해발 300∼750m에 위치하고 있으며 오름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이 평탄하여 접근성이 좋고 아름드리 삼나무 군락과 역사·문화자원이 있는 곳이다. 사려니 숲 내 주요 수종인 삼나무는 평균 높이 28m, 나이 80년으로 울창한 숲을 이루고 있으며, 숲 속에는 화전(火田)마을과 가마터 등의 흔적이 남아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명품숲 주변의 관리지역은 붉가시나무, 서어나무 등의 활엽수와 삼나무 등이 서식하고 있는 다양한 동·식물의 보고로 알려져 있다.

특히 제주시 봉개동 절물오름 남쪽에서 물찻오름을 지나 서귀포시 남원읍 사려니 오름까지 이어지는 약 15km의 숲길이 명품코스로 알려져 있다.
 
사려니 숲길은 5개 코스, 오름 등산로 2개로 이루어져 있으며 방문객의 편의를 위해  안내소 2개소, 쉼터, 야외화장실이 조성되어 있다.
 
매년 2만여 명 이상의 탐방객이 사려니 숲을 찾고 있으며 차량을 이용하면 약 20분 이내에 제주 절물휴양림과 한라생태숲, 에코랜드, 제주 돌문화 공원 등 주변 관광명소도 방문 할 수 있다.
 
사려니숲의 탐방예약은 산림청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국립산림과학원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064-730-7272)로 문의 가능하다. 다만 탐방예약 기간은 5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제한돼 운영된다.
 
연중 탐방이 가능한 곳에 대한 문의는 제주도청에서 운영하고 있는 사려니숲길 탐방안내소(064-900-8800)로 하면 된다.
 
산림청 강대석 국유림경영과장은 “사려니 숲은 산림생태계의 보호와 다양한 산림기능의 발휘를 위해 중점적으로 관리되는 보존 가치가 높은 숲”이라며 “앞으로도 숲을 통한 사랑을 실천하고, 숲이 국민에게 드릴 수 있도록 전국에 소재한 국유림 명품숲을 발굴하여 소개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시사N라이프> 출처와 url을 동시 표기할 경우에만 재배포를 허용합니다.